“스페인, 日에 일부러 졌다” 음모론 제기…브라질 피하려는 큰 그림?

2022.12.03 쿠르릉

영국의 한 매체가 스페인 축구대표팀이 일본에 일부러 졌다는 ‘음모론’을 제기했다. 스페인은 2일 오전(한국시간) 카타르 도하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E조 3차전 일본과 경기에서 1-2로 패배했다. 하지만 스페인은 16강에 진출했다. 독일과 1승1무1패로 같았으나 골득실에 앞섰다. 스페인은 2승1패로 조 1위에 오른 일본에 이어 조 2위로 16강에 올랐다. 1차전 코스타리카전 7-0 대승의 여유가 있었던 셈이다. 경기 후 세계 언론들이 일본의 기적에 초점을 맞춘 사이 영국의 ‘더선’은 스페인의 음모론을 꺼내 들었다. 스페인이 일부러 일본에 져 조 2위를 했다는 것이다. 이유는 토너먼트에서 브라질을 피하기 위해서다. 더선은 “여유로운 루이스 엔리케 감독은 일본전이 열리기 전 토너먼트에서 브라질을 피하고 결승전으로 가는 더 쉬운 루트를 확보하기 위해 전술적으로 조 2위를 고려했다”고 보도했다. 그러면서 “우연히도 정말 그렇게 끝났다”고 지적했다. 이어 더선은 “이런 계획 때문에 스페인의 경기력은 쓰레기통에 던져진 것처럼 보였다”며 스페인의 경기력을 강하게 비판했다. http://n.news.naver.com/article/081/0003321944?sid=104

댓글등록

5818

유머/이슈

  1. 1
  2. 2
  3. 3
  4. 4
  5. 5
  6. 6